아이가 만나는 특별한 세상

동심여행
HOME 임신•육아 동심여행 여름여행

여름여행 폐교에서 놀며 ‘그때 그 시절’을 떠올리는 시간, 홍천아트캠프

등록 2020.06.18

내촌초등학교 대봉분교를 리모델링한 홍천아트캠프 전경내촌초등학교 대봉분교를 리모델링한 홍천아트캠프 전경
아이들이 점점 줄고 학교도 사라지고 있다. 지역 곳곳을 여행하다 보면 폐교가 심심찮게 눈에 띈다. 텅 빈 운동장과 칠이 벗겨진 조각상, 비스듬히 누운 축구 골대, 길을 잃고 멍하니 서 있는 사람 같은 교사(校舍)를 볼 때마다 안쓰럽다. 그나마 다행스러운 건 예술가의 작업장, 박물관, 미술관 등 폐교가 다양하게 재활용된다는 점이다. 폐교를 그냥 지나치지 못하고 운동장에 슬쩍 발을 딛고 싶은 마음이 드는 것도 동심 가득한 시절로 돌아가고 싶기 때문인지 모른다. 흙먼지 날리는 운동장에서 축구와 술래잡기를 하고, 선생님 풍금 소리에 맞춰 노래하던 그 시절 말이다.
조용한 시간을 보내기 좋은 홍천아트캠프조용한 시간을 보내기 좋은 홍천아트캠프
홍천아트캠프에 가면 40~50대는 어릴 적 추억을 떠올리고, 아이들은 호기심 가득한 눈빛을 반짝인다. 서울에서 홍천을 지나 인제 방향 국도44호선을 달리면 철정검문소가 나온다. 여기서 현리·내촌 방면으로 가는 지방도451호선을 따라가다 지르매재를 넘으면 화상대리 동화마을. 이곳에 홍천아트캠프가 있다.
숙박·수련 시설로 운영되는 홍천아트캠프숙박·수련 시설로 운영되는 홍천아트캠프
홍천아트캠프는 폐교된 내촌초등학교 대봉분교를 리모델링해 2012년 10월에 문 열었으며, 지금은 동화마을영농법인이 운영한다. 한때 아이들의 움직임과 고함으로 북적였을 학교는 적요하기만 하다. 흙 대신 자갈이 촘촘하게 깔린 마당에 눈부신 햇살이 내려앉는다. 깊은숨을 쉬니 맑고 차가운 공기가 가슴 속으로 물밀 듯 들어찬다. 현재 홍천아트캠프는 숙박·수련 시설로 운영된다. 동창회나 동문회, 기업 워크숍 장소 등으로 인기 있고, 가족 단위 여행객도 알음알음 찾아온다. 이름 덕분에 음악·미술 동호회를 비롯해 예술인이 연주회와 전시회를 열기도 한다.
숙소로 사용하는 교실은 내무반처럼 꾸몄다.숙소로 사용하는 교실은 내무반처럼 꾸몄다.
교실은 방과 강당으로 사용한다. 방은 모두 세 칸으로, 최대 50명을 수용할 수 있다. 내무반처럼 꾸민 방은 양쪽으로 침상이 늘어섰다. 아이들은 신기한 듯 침상에 앉아보고, 어른들은 군대 시절을 떠올리기도 한다.
기다란 복도와 벽에 붙어 있는 신발장이 예전 학교 모습 그대로다.기다란 복도와 벽에 붙어 있는 신발장이 예전 학교 모습 그대로다.
기다란 복도는 요즘 아이들이 보기 어려운 구조다. 나무판자가 깔린 바닥은 걸을 때마다 삐걱거린다. 40대 이상이라면 나무 바닥에 왁스를 칠하고 걸레질한 기억이 나리라. 신발장도 옛 모습 그대로 벽에 붙어 있다. 강당과 부엌, 샤워실 등을 갖춰 사용하기 편하다.
운동장 한쪽에 마련된 카페운동장 한쪽에 마련된 카페
운동장 한쪽에 카페가 있다. 차를 마시거나, TV로 운동 경기를 보며 맥주 한 잔 즐기기 좋은 곳이다. 원하는 경우 마을에 미리 주문하면 홍천아트캠프 내 식당에서 닭백숙과 산채정식 등을 맛볼 수 있다. 물론 바비큐 시설을 이용해 여행지의 분위기와 맛을 즐겨도 된다.
커다란 은행나무가 학교의 그때 그 시절을 증명하듯 서 있다.커다란 은행나무가 학교의 그때 그 시절을 증명하듯 서 있다.
예나 지금이나 크게 변한 것 없이 지붕만 새로 올렸다는 것이 홍천아트캠프 최경화 대표의 설명이다. 운동장 주변에는 커다란 은행나무와 밤나무가 학교의 그때 그 시절을 증명하듯 서 있다. 가을이면 동네 아이들과 어르신들이 밤을 주우러 오기도 한단다. 노란 은행잎이 비처럼 날리면 영화 속 한 장면 같다고. 이런 풍경 때문일까, 홍천아트캠프는 얼마 전 종영한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의 촬영 무대가 되기도 했다.
아이들과 놀기 좋은 내촌천아이들과 놀기 좋은 내촌천
여름이면 홍천아트캠프 건넛마을 앞을 흐르는 내촌천이 천렵과 낚시를 하러 나온 사람들로 붐빈다. 다슬기와 메기, 장어, 쏘가리가 많이 잡힌다. 냇가에서 얄팍한 돌을 주워 물수제비를 뜨며 놀기만 해도 한두 시간이 후다닥 지나간다.
수타사산소길 초입에 자리한 고찰 수타사수타사산소길 초입에 자리한 고찰 수타사
홍천 여행 다음 코스는 수타사산소길이다. 공작산생태숲교육관에서 시작해 수타사와 공작산생태숲, 귕소(출렁다리), 용담을 거쳐 공작산생태숲교육관으로 돌아오는 코스다. 전체 길이 3.8km로 천천히 걸어도 한 시간 반이면 충분하다. 산소길 초입에 있는 수타사는 708년(성덕왕 7) 창건했다. 당시 우적산 일월사라 했다가, 1569년(선조 2)에 지금의 자리로 옮기며 공작산 수타사로 불렀다. 《월인석보》 권17~18(보물 745-5호)이 수타사를 대표하는 유물. 《월인석보》는 한글로 지은 최초의 불경이다. 당우는 대적광전을 중심으로 흥회루와 봉황문이 앞에 있다.
아이들도 쉽게 걸을 수 있는 수타사산소길아이들도 쉽게 걸을 수 있는 수타사산소길
수타사를 지나면 바로 공작산생태숲이다. 수타사에서 경작하던 논이 있던 자리를 공원처럼 가꿨다. 생태숲을 지나서 만나는 숲길은 두 사람이 나란히 걸으면 어깨가 닿을 정도로 폭이 좁다. 층층나무, 귀룽나무, 물푸레나무, 말채나무, 졸참나무 등이 빼곡하다. 숲길을 따라 40분쯤 걷다 보면 귕소에 닿는다. 귕소는 통나무를 파서 만든 여물통처럼 생겼다고 붙은 이름으로, ‘귕’은 여물통을 일컫는 강원도 사투리다. 귕소에서 조금 더 가면 나오는 출렁다리가 반환점이다. 출렁다리를 건너 수타사 방면으로 다시 내려간다.
한 끼 식사로 손색없고, 막걸리 안주로도 좋은 홍총떡한 끼 식사로 손색없고, 막걸리 안주로도 좋은 홍총떡
홍천의 향토 음식은 홍총떡이다. 본래 이름은 홍천메밀총떡인데, 얇게 부친 메밀 반죽에 김치나 무청 시래기, 제철 나물로 만든 소를 올려 둥글게 만다. 한 끼 식사로 손색없고, 막걸리 안주로도 좋다. 홍천중앙시장에 홍총떡과 메밀전 등을 파는 상점이 모여 있다.
고추장 양념으로 버무린 삼겹살을 참나무 숯불에 구워 먹는 홍천화로구이고추장 양념으로 버무린 삼겹살을 참나무 숯불에 구워 먹는 홍천화로구이
화로구이도 맛있다. 고추장 양념으로 버무린 삼겹살을 참나무 숯불에 구워 먹는다. 같은 양념에 버무린 더덕구이도 일품이다. 중앙고속도로 홍천 IC 인근에 홍천화로구이촌이 있다. 메밀가루로 뽑아 만든 막국수도 별미. 다가오는 여름에 시원한 막국수 한 그릇이 더위를 잊게 해줄 것이다.
〈당일 여행 코스〉
홍천아트캠프→홍천화로구이촌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홍천화로구이촌→홍천아트캠프
둘째 날 / 수타사산소길

여행정보

문의 전화
  • 홍천군청 관광과 033)430-2471
  • 홍천아트캠프 010-2999-3730
  • 수타사 033)436-6611
대중교통 정보
  • [버스] 서울-화상대, 동서울종합터미널에서 하루 4회(08:15, 10:35, 14:05, 18:35) 운행, 약 1시간 30분 소요.
    화상대정류소에서 홍천아트캠프까지 도보 약 130m.
    * 문의 : 동서울종합터미널 1688-5979 시외버스통합예매시스템 홍천터미널 033)432-7893
자가운전 정보
  •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서울양양고속도로→춘천 JC→중앙고속도로→동홍천 IC→홍천·구성포·속초 방면→철정교차로→홍천아트캠프
숙박 정보
  • 소노벨비발디파크 : 서면 한치골길, 1588-4888
  • 시실리펜션 : 북방면 노루목길, 033)435-9164
  • 홍천강아침의향기펜션 : 서면 팔봉강변길, 010-2812-0098
식당 정보
  • 양지말화로구이 : 고추장화로구이, 홍천읍 양지말길, 033)435-7533
  • 장원막국수 : 막국수, 홍천읍 상오안길, 033)435-5855
  • 홍천강막국수 : 막국수, 홍천읍 와동로, 033)435-5362
  • 늘푸름홍천한우프라자 : 한우구이, 홍천읍 설악로, 033)434-9207
주변 볼거리
  • 알파카월드 , 소노벨비발디파크 등

※ 위 정보는 2020년 5월에 작성된 정보로, 이후 변경될 수 있으니 여행 하시기 전에 반드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이 기사에 사용된 텍스트, 사진, 동영상 등의 정보는 한국관광공사가 저작권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기사의 무단 사용을 금합니다.

제공

매일아이의 소중한 자산을 지켜주세요. 매일아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수정요청팝업버튼

동심여행 관련 인기글